춘분 앞두고 영춘화가 활짝…천리포수목원 소식
춘분 앞두고 영춘화가 활짝…천리포수목원 소식
  • 정대헌
  • 승인 2019.03.20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분을 하루 앞두고 충남 태안 천리포수목원(원장 김용식)에 영춘화가 활짝 피었다. 봄을 맞아 천리포수목원을 방문한 탐방객이 만개한 영춘화를 보며 봄을 만끽하고 있다.

개나리와 닮은 영춘화는 5~6장으로 갈리고 개나리는 4장으로 갈라진다. 또 개나리는 4월이 되어야 만개한 모습을 볼 수 있지만 영춘화는 3월이 절정이다. 영춘화는 새 가지가 녹색으로 네모나게 각진 모습이 특징이다.

천리포수목원에 핀 영춘화
천리포수목원에 핀 영춘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