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리포수목원, 에버블루밍·안나벨·아예샤 등 100여 종류 수국 만발
천리포수목원, 에버블루밍·안나벨·아예샤 등 100여 종류 수국 만발
  • 최양수 기자
  • 승인 2019.07.08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27일~8월 17일 1시간 연장 운영, 오후 6시 입장 마감·오후 7시 폐장
▲사진=천리포수목원의 다양한 수국 9종류. (첫 번째 줄 왼쪽부터) 미국수국 ‘안나벨’, 수국 ‘레드캡’, 수국 ‘프라우 미카코’, (두 번째 줄 왼쪽부터) 수국 ‘아예샤’, 수국 ‘시로’, 떡갈잎수국 ‘스노우 플레이크’, (세 번째 줄 왼쪽부터) 산수국 ‘미야마 야에 무라사키’, 산수국 ‘블루 데클’, 산수국 ‘마리에스’.[사진제공=천리포수목원]
▲사진=천리포수목원의 다양한 수국 9종류. (첫 번째 줄 왼쪽부터) 미국수국 ‘안나벨’, 수국 ‘레드캡’, 수국 ‘프라우 미카코’, (두 번째 줄 왼쪽부터) 수국 ‘아예샤’, 수국 ‘시로’, 떡갈잎수국 ‘스노우 플레이크’, (세 번째 줄 왼쪽부터) 산수국 ‘미야마 야에 무라사키’, 산수국 ‘블루 데클’, 산수국 ‘마리에스’.[사진제공=천리포수목원]

충남 태안 공익재단법인 천리포수목원(원장 김용식)에 여름을 맞아 다양한 수국이 개화하고 있다.

천리포수목원 밀러가든에서는 일반적인 수국뿐만 아니라 산수국, 떡갈잎 수국, 미국수국 등 약 100여 종류의 다양한 수국을 볼 수 있다.

화서가 원뿔 모양인 떡갈잎 수국, 꽃잎이 숟가락처럼 오목한 아예샤’, 꽃송이가 보름달처럼 새하얗고 커다란 미국수국 안나벨’, 흰 꽃잎의 테두리가 진분홍색인 프라우 미카코등 형형색색의 수국이 앞 다투어 꽃을 피우고 있다.

▲사진=활짝 핀 수국을 보며 즐거워하는 탐방객.[사진제공=천리포수목원]
▲사진=활짝 핀 수국을 보며 즐거워하는 탐방객.[사진제공=천리포수목원]

수국뿐만 아니라 대표적인 여름꽃인 수련, 태산목, 능소화, 나리 등도 밀러가든 곳곳에 피어 탐방객을 맞이하고 있다.

숲과 바다를 어울러 여름 휴가지로 안성맞춤인 천리포수목원은 오는 727일부터 817일까지 1시간씩 연장 운영한다. 입장마감이 오후 6, 폐장은 오후 7시이며, 연장운영으로 아름다운 서해안의 낙조를 수목원 내에서 감상할 수 있다.

한편 천리포수목원은 여름 휴가철 이벤트와 여름꽃 축제를 계획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추후 천리포수목원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