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만국가정원, 방문객 300만 명 돌파
순천만국가정원, 방문객 300만 명 돌파
  • 최양수 기자
  • 승인 2019.07.09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0만 번째 방문객 작년보다 46일 빨라, 7월 3일 12시경 입장
▲사진=순천만국가정원.[사진제공=순천시]
▲사진=순천만국가정원.[사진제공=순천시]

2019년 순천만국가정원의 방문객이 300만 명을 돌파했다. 올해 순천만국가정원 300만 번째 방문객이 73일 오전 12시경 입장했다.

지난해 순천만국가정원은 545만 명이 방문한 가운데 300만 번째 손님은 818일에 입장해 올해는 작년보다 46일 빨리 맞았다.

‘2019 순천방문의 해를 맞아 순천시의 적극적인 순천방문 홍보활동에 힘입어 방문객이 증가하기도 했지만, 올 상반기 순천만국가정원에서는 다른 지역에서 볼 수 없는 색다른 품격의 봄꽃향연과 세계가 함께 하는 정원 월드투어 페스타등 다양화와 차별화의 결과로 볼 수 있다.

순천만국가정원에서는 719일부터 825일까지 물빛축제가 개최된다. 3회째를 맞는 물빛축제는 38일간 워터라이팅쇼, DJ치맥페스티벌, 라이트가든 등 무더운 여름밤 시원함을 선사할 예정이다.

국가정원 관계자는 연말까지 관람객 600만 명 돌파를 예상하고 있다뜨거운 여름을 순천만국가정원에서 물빛축제와 함께 시원하게 보낼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순천만국가정원에서는 예년보다 빨리 찾아온 무더위를 맞아 동문 꿈틀정원 물놀이장과 서문 습지센터 물놀이장을 72일부터 개장 운영 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