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도심 공원에 생태농업정원 마련
광주 도심 공원에 생태농업정원 마련
  • 최양수 기자
  • 승인 2019.07.16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수영대회 성공개최 기원, 8월말까지 남도 풍경 전해
▲사진=광주광역시 광산구 쌍암공원 내 생태농업정원.[사진제공=광주광역시청]
▲사진=광주광역시 광산구 쌍암공원 내 생태농업정원.[사진제공=광주광역시청]

광주 도심 공원에 여름 꽃과 농작물로 꾸민 생태농업정원이 마련됐다.

광주광역시농업기술센터는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성공개최를 기원하고 매력적인 국제도시 광주의 이미지를 전달하기 위해 도심 주요 공원에 생태농업정원을 조성해 830일까지 선보인다.

생태농업정원은 계절별 꽃과 농작물, 농업소재를 활용한 텃밭 정원으로 광산구 쌍암공원, 서구 풍암호수공원, 시청 야외음악당 앞, 남구 유안근린공원 등 4곳에 설치됐다.

▲사진=광주광역시 남구 유안근린공원 내 농업생태정원.[사진제공=광주광역시청]
▲사진=광주광역시 남구 유안근린공원 내 농업생태정원.[사진제공=광주광역시청]

시골집을 배경으로 여름철 봉숭아와 맨드라미, 옥수수, 메밀, 기장 등을 배치한 정원과 수영대회 경기 종목 이미지를 담은 정원 등 대회에 참가한 외국인들에게 남도의 풍경을 전달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시 농업기술센터는 수영대회 축제 분위기 조성을 위해 남부대, 조선대 등 주요 경기장과 선수촌 등을 중심으로 대회 상징물과 비전을 형상화한 꽃 장식물을 22곳에 설치하고, 가로화단 식재용 꽃모 40만본을 지원했다.

시 농업기술센터 조혜경 소장은 광주를 찾은 국내외 방문객들이 매력적인 국제도시 광주의 이미지와 더불어 소중한 추억을 담아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