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itor's Garden] 이 무슨 수채화 풍경일까?
[Editor's Garden] 이 무슨 수채화 풍경일까?
  • 정대헌 미디어센터장
  • 승인 2019.07.16 11:51
  • 호수 7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간가드닝 74호=2019년06월]

1
그림보다 더 아름다운 정원이 펼쳐지면 현실을 잊을 때가 있습니다.
‘나도 정원의 일부였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그냥 몰두하거나 감탄사
묻은 사진을 남기기도 합니다.

2
오리가 호수 위에서 우아하게 유영할 수 있는 것은
수면 아래 쉼 없는 발길질 있었던 것처럼
그림 같은 풍경 속에는
얼마나 많은 땀과 눈물로 누빈 손길이 있었을까요?

3
월간가드닝은 정원을 만나고 소개하면서
고운 빛, 조화로운 멋을 그저 예쁘게만 보도하지 않고
희노애락 담긴 정원주, 정원사 이야기에
잔잔한 숨결까지도 놓치지 않으려고 합니다.
그림보다 더 아름다운 풍경을 종이에 옮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