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도시숲’ 조성에 2025년까지 1조 원 투자
산림청, ‘도시숲’ 조성에 2025년까지 1조 원 투자
  • 장은주
  • 승인 2020.08.03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차단 숲, 생활밀착형 숲, 자녀안심 그린 숲 등 조성
2019년 녹색도시우수사례 전남 순천시 가로수길 (사진=산림청 제공)
2019년 녹색도시우수사례 전남 순천시 가로수길 (사진=산림청 제공)

산림청은 도시숲 조성사업에 2025년까지 1조 원(국비+지방비)의 재정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도시숲 조성사업은 ‘그린뉴딜’의 일환이다. 

코로나 19를 계기로 기후변화 대응과 저탄소 사회로의 전환 중요성이 부각됨에 따라 7월 16일 관계부처 합동으로 발표된 '그린뉴딜'의 주요 8개 과제 중 하나인 ‘국토·해양·도시의 녹색 생태계 회복’에 3개의 사업이 포함되었다. 

먼저, 미세먼지 저감 등 쾌적한 도시 생활을 위해 도로·산단 주변 등 생활권역에 미세먼지 차단숲을 723ha 조성한다. 숲에는 10년생 이상의 큰 나무 약 1백만 그루를 심어 미세먼지 저감뿐만 아니라 도시 열섬 현상을 완화할 계획이다. (1ha에 약 1천에서 1천8백 그루 식재)   

또한, 도서관, 역사, 대학교 등 생활권 주변에 실내·외 정원인 생활밀착형 숲을 228개 조성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학교 부근 어린이 보호구역에 인도와 차도를 분리하는 자녀안심 그린 숲을 370개소 조성한다. 

한편, 3개의 주요 사업을 2025년까지 계획대로 추진할 경우 약 1만 2천 개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효과를 거둘 것으로 보인다. 산림청은 사업을 원활히 추진하기 위해 기획재정부 예산 부서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예산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산림청 김주열 도시숲경관과장은 “도시 숲 조성사업이 그린뉴딜에 포함된 만큼 더욱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라며 “숲에서 찾는 새로운 일상, 국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